선농게시판

조회 수 38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謹賀新年 
 
2019년 己亥年

새해에 복많이 받으세요.

새해를 맞이하여 하고자 하는 일 모두 성취하시고
가내 두루 평안하고 행복이 가득하시기 바랍니다.

청초 이용분 올림

 









  • Tony(12) 2019.01.07 15:35
    새해에 복많이 받으시고 늘 건강하시기 바립니다 post Canada 스트라이크때분에 연하장도 긍년에는 못 보내 드렸습니다.
    여긴 요새 이상기온의 계속으로 눈도 벌로 안오고 매일 영상 기온의 날씨입니다. 요지음에는 SDR(software defined radio)에
    뒤늦게 재미가 븥어 은퇴후 오래 건드리지도 않던 Linux 복습하느라 시간 가는줄 모르고 보냅니다.
  • 이용분 2019.01.08 22:56

    황 후배님 새해에 복많이 받으세요.
    아울러 가내 온 가족 평안하시고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나이탓인지 여기 저기 고장나는 곳이 많아서 요즘은 병원 문턱이 닳습니다.
    서너달전 딸아이가 구워온 누릉지가 냄새가 너무 고소하여 한입 물었다가
    사랑이 하나가 뚝 불어져 뿌리를 뽑았는데 요즘 치과에 가서 인프란트 하나를 심는데
    어찌나 정신이 혼미한지 요 며칠은 아주 괴롭게 지냈습니다.

    오늘은 육개월 전 예약했던 여의도 성모병원 안과 진료일이어서

    큰 아들아이가 차편으로 함께 해주었지요. 


    글을 잘 올리시더니 뜸 하셔서 잘 지내시는지 마음 한편 걱정이 되었습니다.
    날씨가 추워지니 몸이 찬걸 견디지 못하겠어서 부고 총동동창회관에 문학강의
    참석도 한동안 못나가고 있습니다.

    무어니 해도 건강하지 않으면 아무일도 할수가 없더군요.^^
    부디 건강 하시기 바랍니다.
    그 럼...


  1. 위대한 작품은 눈물의 골짜기를 건넌 선물

    Date2019.01.14 By김진혁 Views15
    Read More
  2. 소득 3만불 달성 즈음에

    Date2019.01.07 By캘빈쿠 Views36
    Read More
  3. 포항에서 正初迎日

    Date2018.12.30 By캘빈쿠 Views28
    Read More
  4. -◆- 謹賀新年 2019년 己亥年 -◆-

    Date2018.12.28 By이용분 Views38
    Read More
  5. 도심, 도시, 도시네트워크

    Date2018.12.25 By캘빈쿠 Views24
    Read More
  6. 크리스마스 선물

    Date2018.12.24 By김진혁 Views41
    Read More
  7. 사대부고 총동문 그룹사운드에서 Pianist를 구합니다.

    Date2018.12.17 By김현수 Views66
    Read More
  8. 천국은 어디에 있는걸까?

    Date2018.12.13 By이용분 Views36
    Read More
  9. Hang Gliding 좋아 하십니까?

    Date2018.11.28 ByTony(12) Views55
    Read More
  10. 옛맛이 그립다

    Date2018.11.27 By이용분 Views48
    Read More
  11. 도시의 쇠퇴와 부흥

    Date2018.11.26 By캘빈쿠 Views27
    Read More
  12. 시간의 소중함을 알려면l

    Date2018.11.25 By김진혁 Views51
    Read More
  13. 우리나라의 장성급들 이런것 좀 읽어보았으면...

    Date2018.11.20 ByTony(12) Views65
    Read More
  14. 지역경제 어려움 극복이 시급하다

    Date2018.11.16 By캘빈쿠 Views46
    Read More
  15. 흥해의 역사와 전통문화 (하)

    Date2018.11.16 By캘빈쿠 Views34
    Read More
  16. 흥해의 역사와 전통문화 (상)

    Date2018.11.16 By캘빈쿠 Views29
    Read More
  17. 나폴레옹 "내 사전에 불가능이 없다"

    Date2018.11.11 By김진혁 Views42
    Read More
  18. 동네사람들 영화 후기

    Date2018.11.08 By김진혁 Views82
    Read More
  19. 가을을 재촉하는 비까지 소록소록 내리니...

    Date2018.11.04 By이용분 Views45
    Read More
  20. 하루만에 시 쓰기l

    Date2018.11.03 By김진혁 Views20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4 Next
/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