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농게시판

조회 수 8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춘분이 지나자 춘풍도 볼어오고 아무리 버텨도 동장군이 물러갈때가 된듯.

푹푹 녹아 내려가는 쌓인눈이 멀지 않아 다 자취를 감출듯. 금년에는 부활절도

꽤 이르게 와서 대포딜 꽃을 보게나 될지. 다음 주말엔 오랫만에 밴프 온천에나 나가

한참 온탕에서 겨우내 오그라 들었던 몸을 녹여 볼까한다.  사위, Jeffrey가 제차로 운전까지

해 주겠다니 운전하는데 신경 쓸 필요도 없고.  편한 하루를 보내겠다. 

 

iPAD, iPhone을 쓰는 마누리가 삼성 타불렛을 하나 더 한글 전용으로 쓰겠디기에 set up

을 해주고 카메라 시험겸 찍은 사진이다. 카메라 성능은 iPAD보다  조금더 낳은것 같다.

바로 우리집앞에 있는 보행자 전용 다리를 건너 가면 주립 천연공원이다.  다니는 pathway는

제설이 다 되어 있지만 아직은 쌓인 눈이 깊다.  월터는 그래도 두더쥐같이 눈을 쑤셔대며 마구

뛰어 놀기를 좋아 하지만 leash 를 풀러 놓는게 위법이라 멀리 가지는 못한다.

 

천연공원이라 언제나 벼라별 짐승들이나 새들이 있어 4철 사람들이 즐기는 곳이다. 이 공원은 칼가리시

의 남쪽 전체를 둘러싼 퍽이나 면적이 큰 공원이다.  어느정도 크냐하면 혼자 멋모르고 돌아다니다 길을

잃는 경우도 종종 있다. 보이는 강은 트라웃트 고기잡는 곳으로 세계에서 손 꼽히는 Bow강이다. 럭키산맥에서

녹아내리는 만년설이 수원으로 따라 내려가면  북극해, 대서양과 연결이 된다. 여름에도 물이 차거워 첨벙

들어서면 심장미비가 올 정도로 차게 느껴지곤한다.

 

 

fcpark.JPG

 

 


  1. 황사와 미세먼지 (하)

    Date2018.04.24 By캘빈쿠 Views58
    Read More
  2. 한번 들어들 보시고 우리들의 고유 가요와 비교해 봅시다

    Date2018.04.21 ByTony(12) Views91
    Read More
  3. 황사와 미세먼지 (상)

    Date2018.04.15 By캘빈쿠 Views81
    Read More
  4. (수필)요즘 아이들...

    Date2018.04.12 By이용분 Views126
    Read More
  5. Mr. Bean 을 한번 만나 보시지요

    Date2018.04.11 ByTony(12) Views38
    Read More
  6. Seesaw 라는 단어의 유래를 아시나요?

    Date2018.04.08 ByTony(12) Views66
    Read More
  7. 이런 동영상을 보면서 무슨 생각을 하시는지요?

    Date2018.04.04 ByTony(12) Views92
    Read More
  8. 부활절 긴 주말인데 경쾌한 음악이나 좀

    Date2018.03.30 ByTony(12) Views47
    Read More
  9. 금년 마지막 보는 눈 바다.

    Date2018.03.26 ByTony(12) Views81
    Read More
  10. 들녘에 새 봄이 찾아 오니...

    Date2018.03.17 By이용분 Views69
    Read More
  11. 가난했지만 마음이 따뜻했던 시절...

    Date2018.03.06 By이용분 Views112
    Read More
  12. 지진복구 리포트

    Date2018.03.05 By캘빈쿠 Views71
    Read More
  13. 방금 내리는 눈에서 노는 우리집 개, "Walter"

    Date2018.03.03 ByTony(12) Views66
    Read More
  14. 아랑이와 몽실이

    Date2018.03.02 By오세윤 Views45
    Read More
  15. 중국에서 하는일중에 하나

    Date2018.03.01 ByTony(12) Views38
    Read More
  16. 태극기를 달며

    Date2018.03.01 By오세윤 Views42
    Read More
  17. 설날

    Date2018.02.14 By이용분 Views111
    Read More
  18. 프놈펜에서 1월 마지막 주를 보내며

    Date2018.02.05 By캘빈쿠 Views70
    Read More
  19. '아롱이' '다롱이'

    Date2018.02.03 By이용분 Views115
    Read More
  20. 안전 제일

    Date2018.01.28 ByTony(12) Views5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 Next
/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