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농게시판

조회 수 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신산업 비즈니스파크 도시 어바인 (하) 

                                                                                                                                                                              한동대 구 자 문

 

어바인은 1960년대 이후 주택과 일자리 간의 균형, 양질의 생활환경 조성을 목표로 어바인 컴퍼니가 지방정부와의 협력 속에서 계획적으로 개발해온 도시로, 그 과정에서 미국에서 가장 살고 싶은 도시 중 하나로서 명성을 쌓아오고 있으며, 미국 내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이자 주민만족도가 높은 도시이다.

 

어바인의 개발은 비즈니스파크의 조성과 대학의 유치를 통한 점진적이고 계획적인 도시개발의 모범적인 사례로 꼽힌다. 어바인의 도시개발과 비지니스파크의 조성은 처음에는 민간 주도였지만 나중에는 대학과 시정부가 함께 참여하는 민관합동개발로 진행되었다. 토지이용과 도시계획에 관한 전권이 시정부에 주어져 있어서, 어바인의 개발은 시정부의 의도대로 완벽한 계획 속에 복합적 개발형태를 목표로 추진되었다.

 

어바인은 미국 서부지역의 중심도시인 로스앤젤레스의 도시화 확산을 수용하여 개발된 케이스이다. 대도시보다 토지가격이 저렴하면서도 대도시와의 연계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가 공급될 수 있다는 이점을 최대한 살린 것이고, 첨단기업 집적지가 대도시 주변지역에 형성됨이 유리함을 증명하는 한 사례이기도 하다. 다시 말해서, 어바인은 로스앤젤레스와의 네트워크 하에 R&D 중심 대학의 유치로 첨단산업과 높은 시너지를 이루어 냈고, 이때 상업, 업무 등 각종 도시적 활동이 가능한 첨단 산업단지를 조성했음이 특징이다. 또한 대학촌 및 주거단지를 산업단지에 인접 개발하여 복합적 개발을 이루어 내어, 도시 전반 기능의 효율성, 편리성, 그리고 쾌적성이 극대화 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이러한 신산업 비즈니스파크에 입주한 기업들이 매우 다양하다. 초기 계획가들이 지역산업 전문화를 추진하지 않은 것도 그 이유이지만, 비교적 단기간에 신산업단지가 조성되면서 자연스럽게 다양한 기업들이 입주하게 됐다. 어바인의 신산업단지 및 비지니스파크에서 가장 돋보이는 것은 의료기기 산업이다. 어바인이 본격적인 신산업지구의 면모를 갖추기 전부터 어바인이 속해 있는 오렌지카운티에는 크고 작은 의료기기 제조업체들이 있었다. 어바인에서 그리 멀지 않은 산타아나에는 1961년에 로웰 에드워즈(Lowell Edwards)가 창립한 에드워즈 래버러토리(Edwards Laboratory)라는 인공심장밸브 업체가 있었다. 이 업체는 미국 전역에서 명성을 얻기 시작하면서 이 분야 최고의 기술자들을 영입하였는데 이 기술자들이 이후 독립하여 중소업체를 만들기 시작했다.

 

그런데 이때 어바인이 신산업단지 개발을 시작하였고, 창립하는 중소 의료기기업체들이 어바인에 자리 잡기 시작한 것이다. 이렇게 시작된 의료기기산업과 어바인의 관계는 점점 돈독해져서 지금은 인공심장밸브, 인공심장, 혈액산화기 등의 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업체들이 어바인에 뿌리를 내리고 있다. 의료기기업체들이 어바인에 자리를 잡은 이유는, 집적된 기존 업체 및 UC Irvine과의 네트워킹을 살리고, 기술인력 수급 등을 통해 기업환경의 큰 변화 내지 위험 없이 발전을 추진 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보아진다.

 

또한 어바인이 높은 경제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것은 다른 지역들에 비해 양호한 도시환경과 안전한 생활환경을 지니고 있는데 기인함으로 평가되고 있다. 즉,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은 경제적 여건의 정비뿐만 아니라 양호한 생활환경의 구축이 있을 경우에 가능하며, 어바인의 성장은 그 중요한 사례가 되고 있다. 어바인은 교육시설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를 통해 관내 학교들은 대부분 미국에서 가장 높은 학력수준과 우수한 교육환경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는 많은 사람들이 어바인에 살고 싶어 하는 이유 중의 하나로 작용하고 있다.

 

어바인의 여건을 포항과 비교해 볼 필요가 있다. 포항에는 포스코와 철강공단, 국내 최고수준의 연구능력을 지닌 포스텍, 국제개발네트워킹을 강점으로 하는 한동대 등 우수대학들, 그리고 우수한 초·중등학교들이 있다. 이는 국내외 어느 도시 보다도 첨단산업도시로 발전을 위한 강점이다. 부족한 점은 1) 인구가 적음. LA메트로폴리탄에 1,200만명 거주, 포항권에는 80만명 거주. 2) 경제문화 활동, 특히 젊은 층이 선호하는 직업이나 활동들이 늘지 않고 있음. 3) 수도권과의 교통연계가 좋아지고는 있지만 아직 다른 대도시들에 비해 불리함. 4) 포스텍 등의 우수한 R&D와 지역산업과의 네트워킹이 부족하며, 대기업과 대학의 파생기업 및 벤처 형성 미약. 5) 철강도시로서 포스코의 존재가 크지만, 산업다양화 및 4차 산업혁명에 대한 대비가 큰 숙제로 남아 있음.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울산·경주·포항 네트워크도시 추진, 포항권역 중심성 강화, 고속철, 고속도로, 영일만항 및 포항공항 활성화, 환동해권 네트워크 강화 등이 중요한 정책방향이다. 어바인을 포함한 세계의 다른 첨단산업도시들의 예처럼, 기업하기 좋은 도시 조성, 대학과 지역산업의 네트워킹 강화, 벤처지원 강화, Iot·인공지능·생명공학 등 첨단산업 육성, 아이들을 키우고 교육하기 좋은 도시 조성 등도 우리에게 필요한 것들이다.


  1. (수필)뿌린 대로 거둔다.

    Date2017.03.11 By이용분 Views84
    Read More
  2. -◆-긍정적인 말이 주는 놀라운 힘 -◆-

    Date2017.03.03 By이용분 Views50
    Read More
  3. (수필)해마다 오는 봄

    Date2017.02.18 By이용분 Views60
    Read More
  4. 지진여파 아쉬움의 천년고도 경주

    Date2017.02.13 By캘빈쿠 Views56
    Read More
  5. (수필)애물단지

    Date2017.02.03 By이용분 Views65
    Read More
  6. 신산업 비즈니스파크 도시 어바인 (하)

    Date2017.02.01 By캘빈쿠 Views33
    Read More
  7. 신산업 비지니스파크 도시 어바인 (상)

    Date2017.02.01 By캘빈쿠 Views34
    Read More
  8. (수필)왜 모두들 마술에 걸린것 처럼 고향집으로 가는가...

    Date2017.01.27 By이용분 Views37
    Read More
  9. (수필)매섭게 추운 겨울날 길 모퉁이에서...

    Date2017.01.21 By이용분 Views52
    Read More
  10. LA 다운타운 아트디스트릭

    Date2017.01.16 By캘빈쿠 Views49
    Read More
  11. (수필)잉어빵 장사

    Date2017.01.15 By이용분 Views39
    Read More
  12. LA 코리아타운의 개발열풍과 우려요소

    Date2017.01.10 By캘빈쿠 Views55
    Read More
  13.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새해의 다짐

    Date2017.01.02 By캘빈쿠 Views38
    Read More
  14. 이 따뜻한 세상...

    Date2017.01.01 By이용분 Views33
    Read More
  15. 도심해변에서 경관조명을 감상하며

    Date2016.12.26 By캘빈쿠 Views49
    Read More
  16. (수필)크리스마스 선물

    Date2016.12.24 By이용분 Views28
    Read More
  17. 몽골에서 한-몽 역사를 생각하다

    Date2016.12.19 By캘빈쿠 Views42
    Read More
  18. (수필)해해 년년 그리 하듯이...

    Date2016.12.14 By이용분 Views72
    Read More
  19. 몽골의 12월 추위 속에서

    Date2016.12.12 By캘빈쿠 Views77
    Read More
  20. 사진의 이원성 고찰

    Date2016.12.12 By캘빈쿠 Views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