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png

조회 수 6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제는 헤어질 걱정 없는 '덕수궁 돌담길' 데이트 코스 추천

"옛날에는 두 사람 거닐던 길을~ 지금은 어이해서 혼자 거닐까~ 밤비가 하염없이 내리는 밤에~~♩♬" - 진송남, <덕수궁 돌담길> 中 이 노래 가사처럼 연인들이 덕수궁 돌담길을 걸으면 헤어진다는 말이 있잖아. 대체 이유가 뭘까? 가장 유력한 속설 두 개가 있어. 하나는 예전에 덕수궁 돌담길 근처에 가정법원이 있어서 이혼하러 가는 부부들이 걷는 길이라 그렇다는 속설. 또 하나는 덕수궁 돌담길이 끊어져 있어서 그 길을 함께 걷는 사람들의 인연도 이어지지 않는다는 거. 지난 7일부터 전구간이 개방된 덕수궁 돌담길. 근데 그거 알아? 이제 덕수궁 돌담길을 걸어도 헤어질 걱정할 필요가 1도 없어. 가정법원은 현재 강남에 위치해 있어. 또 이번에 덕수궁 돌담길이 완전히 개방돼서 막힘없이 덕수궁 돌담길을 쭉~ 걸을 수 있게 됐거든. 이제 연인들이 걸어도 헤어지지 않는 덕수궁 돌담길! 썸남썸녀, 커플들 이리 와봐. 연말 데이트 때문에 머리를 싸매고 검색하고 있을 너를 위해 머플러가 다 준비했어. 덕수궁 돌담길 데이트 꿀팁 대방출! ━ ■ 덕수궁 돌담길은요? 덕수궁 돌담길 4개 코스. 덕수궁 돌담길은 총 1.1㎞이고 이 거리를 다 걸으려면 15분 정도 걸려. 길지도 짧지도 않아서 딱 좋은 거 같아. 총 4개의 코스로 설명해줄게. 덕수궁 돌담길 첫 번째 코스. 첫 번째, 세종대로에서 영국대사관 정문까지 이어지는 코스. 시청역 3번 출구로 나가면 바로 보일 거야. 기존 돌담길을 새 단장한 길이야. 볼라드 설치로 보행로가 확보돼 있어서 걷기 좋아. 밤에는 은은한 조명 아래서 걸을 수 있는 길이래! 덕수궁 돌담길 두 번째 코스. 두 번째, 영국대사관 정문에서 후문으로 이어지는 코스. 이 구간이 가장 최근에 개방된 길이야. 첫 번째 코스가 끝나면 덕수궁 돌담길이랑 주한영국대사관 이정표가 나올 거야. 덕수궁 돌담길 이정표. 이정표가 덕수궁 돌담길을 가리키는 방향으로 쭉 걸어가면 덕수궁 안으로 돌담길이 이어져. 새로 개방된 돌담길. 덕수궁 안쪽으로 보행데크가 설치됨. 영국대사관이 바로 옆에 붙어있어서 안쪽으로 길을 낸 것 같아. 덕수궁 돌담길만 걸어도 덕수궁 경관을 구경할 수 있어서 개이득. 단, 이 코스는 덕수궁 관람시간(09:00~18:00, 매주 월요일 휴무) 내에 이용 가능해. 덕수궁 돌담길 세 번째 코스. 포스가 장난이 아닌 영국 대사관 후문. 세 번째, 영국대사관 후문에서 대사관 직원 숙소 앞으로 이어지는 코스. 여기도 작년 8월에서야 개방된 길이야. 덕수궁 밖으로 나오면 바로 이어져. 나가자마자 보이는 영국대사관 후문엔 마크가 새겨진 검은 문이 있는데 포.스.작.렬. 덕수굴 돌담길 네 번째 코스. 네 번째, 기존의 덕수궁 돌담길 코스. 한 번쯤은 사진으로 봤던 익숙한 길일 거야. 막힌 구간이 개방되기 전에도 사람들이 많이 찾던 길이야. "덕수궁 돌담길엔 아직 남아있어요~~ 다정히 걸어가는 연인들~~♩♬" 이문세의 '광화문 연가'에도 나오는 그 길이 아마도 여기가 아닐까? ━ ■ 덕수궁 돌담길에 숨겨진 역사? ━ 두 번째, 세 번째 길이 최근까지 막혀 있었던 데에는 역사적 이야기가 숨겨져 있어.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가배(=커피)를 좋아하던 고종, 알지? 그 고종이 명성황후가 일본에 의해 시해되고(을미사변), 신변의 위협을 느낀 거야. 그래서 경복궁을 떠나 러시아 공사관으로 도망을 갔어. 이걸 '아관파천'이라 해. 황제의 상징인 노란색 곤룡포를 입은 고종의 어진. /사진=뉴스1 그 후로 고종은 약 1년 동안 러시아 공사관에서 지내다가 1987년 덕수궁(당시 경운궁)으로 환궁을 해서 경운궁을 궁궐로 사용해. 근데 그때는 이미 영국 공사관이 들어선 후였고, 그때부터 그 주변으로 통행이 금지됐던 거야. 그래서 이번에 완전히 개방된 게 59년 만이래. (이런 거 기억해 뒀다가 덕수궁 돌담길을 걸을 때 이야기해봐. 뇌섹미 뿜뿜일걸?) 덕수궁 돌담길을 한 바퀴 돌았다고? 돌담길 주변엔 먹거리, 볼거리, 즐길거리가 많아. 연말 데이트 코스를 고민하고 있다면, 머플러 믿고 이제는 더 이상 헤어질 걱정 없는 덕수궁 돌담길 한번 걸어보는 건 어때?



[머플러(MUFFLER)는 머니투데이가 만든 영상 콘텐츠 채널입니다.
 '소음기'를 뜻하는 머플러처럼 세상의 시끄러운 소음을 없애고
 머플러만의 쉽고 재밌는 영상을 보여주고 들려드리겠습니다. 
목에 둘러 추위를 피하는 머플러처럼
 2030세대의 바스라진 멘탈을 따뜻하게 채워 나가겠습니다.]
                                - 머니투데이 이예진 크리에이터-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56 무지개 빛깔의 새해 엽서 file 이기승 2019.01.11 10
1255 한해를 보내며 이기승 2018.12.31 65
1254 절경을 품은 국내 소원성취명소 베스트 6 이기승 2018.12.30 66
1253 연말 휴가 때 떠나기 좋은 국내 여행지 이기승 2018.12.26 66
» 59년 만에 완전 개방된 덕수궁 돌담길 이기승 2018.12.24 68
1251 불법부당한 지시명령은 따르지 않아도 된다 이기승 2018.12.22 66
1250 세계 최대 야외 벽화 이기승 2018.12.19 66
1249 겨울이라 더 좋은 국내 여행지∙축제 이기승 2018.12.15 67
1248 단양으로 찬바람 피해 포근한 동굴 여행! 이기승 2018.12.10 71
1247 깔끔하고 세련된 우리 온천도 많은데, 왜 일본까지 가? 이기승 2018.12.05 69
1246 먹빛 뒤에 가려진 바닷길, 슬프도록 아름답다 이기승 2018.12.02 71
1245 순천 여행 시 반드시 들려야 할 곳 5 이기승 2018.11.30 73
1244 올 가을, 꼭 가봐야 할 경주 여행 버킷리스트 8 ! 이기승 2018.11.28 71
1243 10억 년 자연의 신비를 탐험하는 대청·백령도 여행 이기승 2018.11.25 71
1242 맨발로 걸어간 14.5km 황토 숲길..가을이 내게로 왔다 이기승 2018.11.23 74
1241 푸른 숨 쉬고 싶은 사람, 왕릉으로 모이세요 이기승 2018.11.21 72
1240 가을로 떠나자..秘境이 열린다 이기승 2018.11.19 73
1239 서울에서 지하철 타고 갈 수 있는 '가을 인스타 성지' 6곳 이기승 2018.11.18 73
1238 놓치면 안 되는 수원 단풍구경 코스 3선! 이기승 2018.11.16 73
1237 암만큼 무서운 고령자 폐렴, 식사하며 TV 보지 마세요 이기승 2018.11.15 7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 Next
/ 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