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png

2018.05.30 13:00

불효자의 효도

조회 수 6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옛날 어느 마을에 새로 부임한 원님이,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저잣거리를 구경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는 중 어느 작은 초가집에서 들려오는 말소리에 잠시 가던 길을 멈추었습니다. "어머니. 아, 하세요. 밥 한 숟가락 드립니다. 다시 아 하세요. 나물 반찬 드립니다. 오늘은 날씨가 정말 좋네요. 하늘은 파랗고 뭉게구름이 조금 흘러가고 있습니다. 자, 아 하세요. 이번에는 생선 반찬 드립니다." 원님이 그 초가집을 몰래 들여다보니 한 청년이, 앞이 보이지 않는 어머니에게 눈으로 보이는 모든 것을 설명하면서, 생선의 가시도 정성스럽게 발라 어머니의 식사 수발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 모습에 감명을 받은 원님은 효자 청년에게 큰상을 내렸습니다. 그런데 마을에 앞이 안 보이는 어머니가 있는 또 다른 청년이 있었습니다. 이 청년은 불편한 어머니를 조금도 모시지 않는 불효자였지만 자신도 상을 받고 싶은 욕심에 거짓 효도를 열심히 했습니다. 그렇게 또 다른 효자의 소문을 들은 원님은 다시 정체를 숨기고 불효자 청년의 집을 들여다봤습니다. 원님의 방문을 눈치챈 불효자는 더욱 열심히 어머니를 모셨습니다. 그런데 원님이 바라보는 가운데 어머니가 뜻밖의 말을 했습니다. "아들아. 예전의 너는 앞이 안 보이는 어미를 보살피지 않고 살더니 지금은 이렇게 어미를 극진히 모시는 효자가 되었으니 이제 내가 당장 죽어도 여한이 없구나." 거짓 효도를 들킨 불효자 청년은 원님을 속였다는 생각에 겁이 났습니다. 하지만 원님은 불효자에게도 같은 상을 내렸습니다. 이상하게 생각한 사람들에게 원님이 말했습니다. "효도는 흉내만 내도 좋은 것이다. 비록 거짓이었다고 해도 부모가 죽어도 좋을 만큼 행복하게 해드렸다면 그 또한 훌륭한 효도이니라." 결국, 이 불효자도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고 그 뒤에는 진짜 효자가 되었다고 합니다. 효도는 내가 하는 것이 아니라 부모님이 받는 것입니다. 내가 이렇게까지 효도를 하고 있다고 만족해하는 것이 아니라 부모님이 어떻게 느끼고 기뻐하실지를 생각해야 합니다. 받는 사람의 기쁨과 행복을 위해 행하여야만 진정한 마음을 전할 수 있습니다. 천하의 모든 물건 중에는 내 몸보다 더 소중한 것이 없다. 그런데 이 몸은 부모가 주신 것이다. - 율곡 이이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85 여름철 한강 나들이 핫플레이스와 꿀팁은? new 이기승 2018.06.22 0
1184 하늘과 바다와 부산과 맥주 이기승 2018.06.21 11
1183 북한산 자락의 고즈넉한 풍경, 은평 한옥마을 이기승 2018.06.19 22
1182 가성비로 평가한 "전국 한정식집 TOP 8" 이기승 2018.06.18 34
1181 축의금 이기승 2018.06.17 40
1180 인천 빵지순례 이기승 2018.06.16 46
1179 기찻길, 뱃길, 해안길..인천 앞 바다 삼형제 섬 여행 이기승 2018.06.15 57
1178 아찔하고, 아름다운 전국 출렁다리 BEST 5 이기승 2018.06.14 56
1177 당신은 항상 생각나는 사람 이기승 2018.06.13 57
1176 당일치기로 다녀오기 좋은 국내 여행지 이기승 2018.06.12 58
1175 나 홀로 떠나도 좋은 국내 여행지 5 이기승 2018.06.11 59
1174 눈물없이 읽을수 없는 스토리 이기승 2018.06.09 59
1173 서울함공원, 6월에 가야 하는 이유! 이기승 2018.06.08 59
1172 기차역장이 보증한다! 여기가 바로 '역전의 맛집' 이기승 2018.06.07 60
1171 한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 2호, 여깁니다 이기승 2018.06.05 60
1170 마누라는 듣거라 이기승 2018.06.03 61
1169 국내에서 덜 알려진 명소 이기승 2018.06.02 61
1168 이북 음식 맛집 총정리 이기승 2018.05.31 61
» 불효자의 효도 이기승 2018.05.30 63
1166 지금 당장 떠나도 좋은 강원도 여행지 3 이기승 2018.05.29 6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0 Next
/ 60

서울사대부고 동창회

ADDR. 우)04600 서울시 중구 다산로 43(신당동 366-340)

TEL. 02-588-7871

FAX. 02-588-7872